home > 문화행사 > 교육&체험 > 북악산 한양도성 > 북악산 소개 > 북악산 식생
인쇄 트위터 페이스북

북악산 소개

경복궁의 진산(鎭山)인 북악은 높이 342M에 이르며 화강암이 주를 이룬 돌산으로, 산능선을 따라 조성된 성곽 주위로 수목이 가꾸어져 있다.
특별히 소나무는 조선 개국 초부터 특별 보호 대책을 세워 관리되었다. 조선조 내내 잘 보존되어 온 소나무 숲은 일제 강점기 이후 숲이 방치되면서 능선 주위에만 주로 살아남아 오늘에 이른다. 북악산은 근 40년간 인간의 간섭을 받지 않은 덕분에 식물들이 잘 보존된 천연 공간이 되었다. 지금 자라고 있는 식물은 208종류이고 그 중 나무는 81종이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키 큰 나무(교목류)로는 소나무, 팥배나무, 때죽나무, 산벚나무 등이 있고 키 작은 나무(관목류)로는 진달래, 철쭉, 쥐똥나무, 국수나무 등이 있다. 바늘잎나무로는 소나무가 대부분이며 넓은잎나무는 참나무 등 여러 종류가 섞여 자라고 있다. 그 외 성곽 주변에 아카시아나무, 은수원사시나무, 리기다소나무 등 토사 유출을 막기 위하여 심은 나무와 최근 조경수로 심은 스트로브잣나무등이 자라고 있다. 팥배나무 군락은 숙정문 일대를 중심으로 이루어져 있는데, 다른 곳에서는 만나기 어려운 북악 특유의 식생이다. 팥배나무를 비롯한 새 먹이가 될 수종이 많기 때문에 야생동물로는 새의 종류가 매우 다양하다.

가죽나무의 꽃

가죽나무의 꽃

갈참나무의 열매인 도토리

갈참나무의 열매인 도토리

개나리의 꽃

개나리의 꽃

다릅나무의 꽃

다릅나무의 꽃

단풍나무의 꽃

단풍나무의 꽃

때죽나무의 꽃

때죽나무의 꽃

리기다소나무의 바늘잎

리기다소나무의 바늘잎

무궁화의 열매

무궁화의 열매

물푸레나무의 열매

물푸레나무의 열매

백목련의 꽃

백목련의 꽃

복사나무의 꽃

복사나무의 꽃

복자기의 열매

복자기의 열매

산벚나무의 꽃

산벚나무의 꽃

산뽕나무의 열매인 오디

산뽕나무의 열매인 오디

상수리

상수리

생강나무의 꽃

생강나무의 꽃

소나무의 열매

소나무의 열매

엄나무의 잎

엄나무의 잎

오리나무의 열매

오리나무의 열매

잣나무의 열매

잣나무의 열매

쥐똥나무의 열매

쥐똥나무의 열매

진달래의 꽃

진달래의 꽃

팥배나무의 열매

팥배나무의 열매

회양목의 꽃

회양목의 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