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문화유산정보 > 출판&자료 > 월간문화재 > 보기
인쇄 트위터 페이스북

보기

  • 이달의 달 월간문화재
  • 무료구독신청
  • 정보수정
  • 구독해지
  • PDF 보기
1300.JPEG
2015.07 - 알림마당
2015년 7월 알림마당
2015년 07월 호
1200.JPEG
2015.07 - 광복 70년 기념 우리 얼 문화유산 발굴 국민제안 공모
가슴을 뜨겁게 만들 '우리의 얼' 이야기를 찾습니다. 광복 70년 기념 우리 얼 문화유산 발굴 국민제안 공모
2015년 07월 호
1100.JPEG
2015.07 - 문화유산을 인문학 교육의 산실로
바야흐로 인문학 열풍의 시대다. 역사와 문학, 철학 등 인문학 전반을 다룬 쉽지 않은 내용의 책들이 서점 베스트셀러 목록에 오르는가 하면, 고전을 주제로 한 다소 무거운 강의들이 사람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2015년 07월 호
1000.JPEG
2015.07 - 그릇이나 칼을 만든 장인들
이제 그곳에 가면 그들이 작업하던 낡고 허름한 공방은 사라지고 대신 깔끔한 박물관이나 현대식 전수관으로 바뀌어 있어 왠지 생경하다. 오래 묵은 장처럼 친숙하던 그들 대신 그들의 아들이 보유자가 되어 있어, 함께 그들을 추억하고 그리워하며 그들의 이름을 다시 한 번 불러본다.
2015년 07월 호
0900.JPEG
2015.07 - 조선왕조의 정통성을 시대의 그릇에 담다 "경기전"
경기전은 사적39호로 조선을 건국한 태조 이성계의 어진(국보 317호)을 봉안한 곳이다. 원래는 매우 넓은 대지에 자리하고 있었으나, 일제에 의해 서쪽 대지 절반 이상이 현재의 중앙초등학교 부지로 잘려 나가고 그 부속 건물 일체가 허물어졌다. 어진이란 한 조종과 국가를 상징하는 것으로, 특히 태조 이성계의 어진은 창업자의 영정이라는 점에서 조선왕조를 대표하는 상징물이 됐다. 이런 이유로 태조어진은 한양을 비롯해 왕실의 본향인 전주, 태조가 태어난 영흥, 태조의 구택이자 고려의 수도였던 개경, 남북지방을 대표하고 각각 고구려와 신라의 수도였던 평양과 경주 등 총6곳에 모셔졌다.
2015년 07월 호
0800.JPEG
2015.07 - 절충의 산물, 제헌헌법
제헌국회는 사실 반쪽 국회다. 첫 국회의원 선거인 1948년 5· 10 총선에는 48개 정당 및 사회단체와 무소속에서 948명이 출마했지만, 좌파는 물론 단독정부 수립에 반대했던 김구·김규식 등 우파 민족주의 세력도 불참했다. 북한 몫 100석을 남겨둔 채 200석을 놓고 선거가 실시돼, 4·3 사건으로 선거가 무기 연기된 제주의 두 곳을 제외한 198곳에서 의원을 뽑았다.
2015년 07월 호
0700.JPEG
2015.07 - 주변 여러 나라와 연결된 독립문(獨立門)
올해 8월 15일, 우리는 광복 70주년을 맞는다. 우리와 일본, 중국, 미국, 러시아의 관계가 예나 지금이나 유사한 것 같다고들 말한다. 독립문은 그 하나의 상징이기도 하다. 비록 돌건축에 불과하지만 뭔가 말하고 있는 것 같다. 세워진 지 120년이 다 되어가는 연륜도 만만치 않다. 이제 다시 한 번 독립문을 찾아가 보기로 한다.
2015년 07월 호
0600.JPEG
2015.07 - 수원화성
1997년 UNESCO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수원 화성은 조선의 제22대 왕인 정조의 주도 하에 만들어진 계획도시이다.
2015년 07월 호
0500.JPG
2015.07 - 학문에 힘쓰지 않으면 나라를 잘 다스릴 수 없다.
『갱장록』의 일곱 번째 이야기는 전학(典學)으로, 훌륭한 국왕이 되려면 항상 학문에 힘을 쓰라는 의미이다. 실제로 조선의 국왕은 어릴 때부터 집중적인 교육을 받으면서 학자로서의 소양을 갖추어야 했다.
2015년 07월 호
0400.JPG
2015.07 - 삼계탕은 신비의 묘약이다
현대인에게 복날은 그저 삼계탕 먹는 날일 뿐이다. 복날이면 어김없이 뙤약볕에 줄까지 길게 늘어서서 삼계탕을 먹는데 마치 복날 삼계탕 먹지 않으면 큰일이라도 날 것 같다. 복날에는 왜 삼계탕을 먹어야만 하는 것일까?
2015년 07월 호
0300.JPG
2015.07 - 여름의 세시풍속
초복은 하지로부터 세 번째 경일(庚日), 중복은 네 번째 경일 그리고 말복은 입추로부터 첫 번째 경일이다. 따라서 삼복은 1년 중 가장 더운 30여 일 사이에 들어 있으며, 그 사이를 복중(伏中)이라 하여 더위를 피하거나 이기기 위한 풍속이 전하고 있다.
2015년 07월 호
0200.JPG
2015.07 - 문화재 정책 연구의 산실(産室), 한국문화재정책연구원
한국문화재정책연구원(이하 정책연구원)은 우리나라 문화재 정책의 체계적 연구를 담당하는 전문기관으로, 문화재청 산하 한국문화재재단의 출연(出捐)으로 2014년 7월 설립되었다. 설립 1주년을 맞이하여 정책연구원의 지난 발자취와 앞으로의 전망 등을 짚어본다.
2015년 07월 호
이전 10페이지 이동 1 2 다음 10페이지 이동